중국 연구는

중국 연구는 검역을 코로나 바이러스 돌연변이와 연결하여 더 교활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세 가지 별도의 연구에 따르면 중국에서 치명적인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을 제한하기 위해 취한 전례 없는 대량 검역 조치가 유전적 경로를 변경하여 잠재적으로 더 “교활하고” 감지하기 어렵게 만들 수 있음을 시사합니다.

중국 연구는

토토 티엠 12월에 새로운 바이러스 변종이 처음 등장한 우한의 임상 연구원들은 수백만 명의 사람들을 봉쇄한 것이 코로나바이러스의 유전적 구성에 돌연변이를 일으켜 폐렴과 유사한 질병의 더 가벼운 증상을 일으키거나 초기 증상이 나타나지 않았을 수 있다고 말합니다.

감염의 초기 단계에서 모든 증상.more news

당국은 1월 23일 1,100만 명이 거주하는 우한을 봉쇄하고 주민들을 집에 가두어 대중교통을 중단하고 공공장소를 폐쇄했다.

과감한 조치는 나중에 이 주의 다른 도시로 확대되어 거의 6천만 명이 영향을 받았습니다.

우한 대학 인민 병원의 호흡기 전문의 Zhang Zhan과 그의 동료들은 바이러스로 인한 질병인 Covid-19 환자 사이에서 특이한 경향을 발견했습니다.

의사들은 3월 2일 The Lancet이 운영하는 웹사이트 SSRN에 제출한 논문에서 “1월 23일 이후에 입원한 환자의 초기 임상적 특성이

이전에 입원한 환자의 특성과 다르기 시작하여 새로운 진단적 어려움이 있음을 발견했다”고 말했다. 아직 발표되지 않은 연구를 위해.

“열, 피로, 가래, 근육통과 같은 코로나19의 일반적인 전신 증상은 1월 23일 이전에 입원한 환자에서 더 두드러졌지만 이후 환자에서는

더 교활했습니다.”

1월 23일 이후에 바이러스에 대해 양성 반응을 보인 환자들은 이러한 증상을 많이 경험하지 않았습니다.

중국 연구는

논문에 따르면 열이 50%, 피로가 70%, 근육통이 80% 감소했습니다. 연구에 참여한 80명의 환자 중 일부는 무증상일 수 있다고 말했다.

연구에 따르면 봉쇄령이 내려진 후 초기 증상은 경미했지만 전염이나 병원체가 약화되었다는 증거는 없었다. 의사들은 관찰 결과가

“바이러스 돌연변이의 특징”일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바이러스가 전 세계로 퍼지면서 지금까지 4,600명 이상이 사망하고 123,000명 이상이 감염되었습니다.

연구자들은 이 바이러스가 계속 진화할 것이라고 믿습니다.

예를 들어, 중국 다음으로 가장 큰 피해를 입은 이탈리아(현재는 폐쇄 상태)에서 바이러스는 독일에서 초기에 검출되었지만 중국 샘플에서는

볼 수 없었던 유전자를 공유하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또한 질병의 기원(중국에서 기원했는지 여부)과 유전적 돌연변이가 예방 및 통제 노력에 어떤 의미를 가질 수 있는지에 대한 논쟁이 있었습니다.

3월 3일에 발표된 북경대학과 중국과학원 연구진의 별도 연구에서는 검역소의 효과에 대해 유사한 결론에 도달했습니다.

베이징대 생물정보학 연구원 Lu Jian이 이끄는 팀은 중국 및 기타 국가에서 환자로부터 수집한 103개의 샘플에서 바이러스의 게놈

서열 데이터를 분석했습니다. 그들은 우한의 초기 사례가 두 가지 경쟁 변종으로 진화했을 수 있음을 발견했습니다.

National Science Review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새로운 바이러스 변종은 1월 초에 수집된 샘플의 96%를 차지하여 더 전염성이

있음을 시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