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의 향기]서른두살 나이 차를 뛰어넘은 우정



1944년생 고(故) 황광수와 1976년생 정여울. 32년의 나이 차를 뛰어넘은 두 저자의 우정은 문학에 대한 사랑이라는 탄탄한 끈으로 이어져 있었다. 올 9월 29일 암 투병…
기사 더보기


은꼴 ☜ 클릭 더 많은 정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